UPDATE : 2020.8.7 금 19:08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경기
고양시,‘코로나19 고양시 인터넷 방역단’ 운영이 달 2일부터 6일까지 확진자 관련 정보 238건 삭제.추가 피해 방지
   
▲ 고양시,‘코로나19 고양시 인터넷 방역단’ 운영
[경제투데이]고양시가 확진자의 인권보호와 경제적 피해 발생 해소를 위해 ‘코로나19 고양시 인터넷 방역단’을 운영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시는 인터넷 방역단을 통해 시가 공개한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중 정부지침 공개기간이 지난 상태로 카페, 블로그, 각종 커뮤니티에 떠도는 확진자 정보를 찾아내 삭제하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고양 청년인턴 200’의 참여자로 구성된 인터넷 방역단은 1차적으로 직접 조사를 통해 글 작성자에게 삭제요청을 진행했다.

또한 고양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고양시 확진자 동선삭제 시민제보란’을 개설, 시민의 제보를 통해서도 자료수집에 임했다.

이에 따라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총 238건의 공개일이 지난 확진자 정보를 삭제하는 성과를 올렸다.

시 관계자는 “우리 시는 정부지침을 준수하고 있지만, 이를 공개기간 이후에도 소장하거나 공유하는 이용자들이 많다 이를 통해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면서 ‘인터넷 방역단’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끼게 됐다 고양시민의 인권보호에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고양시 확진자 동선삭제 시민제보란은 고양시청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 받아 고양시 공식 이메일 letsgoyang@naver.com로 접수하거나, 고양시 확진자 동선삭제 시민제보 구글폼으로 간단하게 신청가능하다.

배용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