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7.3 금 10:43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전북
진안군, 농산물 통합마케팅 ‘우수’전북도 평가 A등급, 도비 6500만원 확보 성과
   
▲ 진안군청
[경제투데이] 진안군이 전북 13개 통합마케팅 조직을 대상으로 한 평가에서 우수에 해당하는 ‘A등급’에 선정되어 도비 인센티브를 확보했다.

전라북도가 주관한 이번 시군 통합마케팅조직 성과평가는 조직 운영의 전문성, 농가의 참여도, 통합마케팅 매출실적 등을 다각적으로 분석해 등급을 결정했다.

진안군은 전년도 B등급에 머물렀으나, 통합마케팅 확대를 위해 꾸준히 노력한 결과 올해 한 등급 상향된 A등급을 차지해 6500만원의 인센티브를 받게 됐다.

인센티브는 계통출하 상품화 및 물류비 등에 사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진안군 통합마케팅 조직은 2013년 설립되어 농가 생산자 조직을 규모화 하고 농산물 유통 판매의 전문화를 통해 농가소득 증대 및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현재 통합마케팅에 참여하고 있는 농가는 700여명이며 전년도 실적은 157억원이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진안군과 농협 및 생산자 조직이 적극적으로 협력한 결과 우수한 평가 등급을 받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 다변화되고 있는 농산물 시장에 적극 대응하고 농산물 판매와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통합마케팅을 더욱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정성애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