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7.3 금 10:43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전북
국민권익위원회와 익산시 전통시장상인회 간담회 개최전통시장 소상공인 등의 고충사항 전달과 해결방안 논의
   
▲ 익산시청
[경제투데이] 익산시가 정부 기관을 연계하며 전통시장 상인과 자영업자의 고충 해결에 발 벗고 나섰다.

시는 29일 국민권익위원회와 함께 중앙시장 상인회 사무실에서 지역 내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의 고충 해결을 위한 간담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권태성 국민권익위 부위원장, 서길봉 전통시장 상인연합회장 및 익산시 관계자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의 고충과 전통시장의 지속 가능한 고객 유인책, 관광지 연계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권태성 국민권익위 부위원장은 “ 최근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지역경제가 크게 위축돼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큼, 현장에 계신 여러분들의 다양한 의견을 검토해 개선 방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길봉 전통시장 상인연합회 회장은 “코로나19 시기에 서민 경제의 뿌리인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직접 현장까지 방문해 관심을 가져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들은 간담회가 끝나고 중앙매일서동시장에서 오찬을 가진 후 전통시장을 방문해 장보기 행사를 가지며 상인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정성애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