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5.25 월 10:45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인천
인천 중구, 쓰레기 무단투기 야간단속 재개5월 25일부터 영종국제도시를 중심으로 주 1회 단속. 적발 시 100만원 이하 과태료
   
▲ 인천광역시_중구청
[경제투데이] 인천 중구는 오는 25일부터 코로나19로 인해 잠정 중단되었던 쓰레기 무단투기 야간단속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야간단속은 쓰레기 무단투기가 특히 야간에 많이 일어난다는 점에 착안해 일과 시간 이후 공무원들과 환경미화원들이 합동으로 환경취약지역을 순찰·단속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졌으나, 그간 코로나19의 여파로 두 달 가까이 중단된 바 있다.

특히 구는 영종국제도시 개발이 계속되면서 인구가 증가하고 공사 현장 등이 늘어나고 있으며 여전히 미개발지가 광범위하게 남아있는 곳들이 있어 일부 사람들이 차량 등을 이용한 쓰레기 무단투기가 심각해 야간단속을 재개하기로 결정했다.

야간단속은 단속반 총8개조 중 6개조를 투입해서 영종지역의 공터 및 미개발지 등 환경취약지역에서 중점적으로 이루어질 예정이며 일반주택가와 상점가에 대해서도 올바른 쓰레기 배출에 관한 홍보와 계도를 병행해 시행된다.

구 관계자는 “쓰레기 무단투기 적발 시 최대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의 행정처분을 취할 것”이라며 “쓰레기 무단투기 근절을 위한 주민 여러분들의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배용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