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5.25 월 10:45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경남
진주시, 1차 진주형 일자리사업 방역근로자 310명 채용 완료코로나19로 어려움 호소하는 시민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
   
▲ 진주시, 1차 진주형 일자리사업 방역근로자 310명 채용 완료
[경제투데이] 진주시가 코로나19로 인한 장기적인 경기침체에 대비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1차 진주형 일자리사업의 일환으로 방역근로자 310명을 채용 완료했다고 밝혔다.

방역근로자 채용분야 및 인원은 명예방역지도원 60명 읍면동 방역원 148명 산업단지 방역원 16명 혁신도시지역 방역원 16명 전통시장 방역원 30명 공공체육시설 방역원 40명이며 선발된 인원은 다음달 1일부터 3개월 동안 하루 4시간 주 5일제로 근무하게 된다.

이번 근로자 모집에는 경제적인 어려움을 호소하는 많은 시민들의 다양한 사연이 전해졌는데, 여행사를 운영하는 A씨는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여행 예약이 전무할 뿐 아니라 기존 예약 건도 모두 취소된 상황으로 사실상 개점휴업 상태라며 직원 월급은 고사하고 임대료도 제 때 내지 못해 대출을 받아야 하는 실정이라고 지원 사유를 밝혔다.

또한 식당 주방 일을 하던 B씨는 최근 일하던 식당의 급격한 매출 감소로 인해 더 이상 함께 일하기 힘들다는 통보를 받고 생계를 이어갈 길이 막막하던 차에 이번 진주형 일자리 모집 정보를 접하고 지원하게 됐다며 방역근로자로 채용되면 내 고향 진주의 안전을 위해 온 힘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시는 이처럼 코로나19로 인해 가장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여행, 관광, 운송, 운수업 종사자와 예기치 못하게 수입이 감소한 시민 등을 방역근로자로 우선 채용해 일자리 혜택을 제공함은 물론 동시에 지역 사회에 봉사한다는 자긍심을 심어줄 것으로 보고 있다.

정성애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