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4.8 수 11:33
상단여백
HOME 스페셜에디션
정부, 제5기 국가지식재산위원회 출범…"지식재산정책 컨트롤타워 기대"
 


 정부는 20일 지식재산에 관한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민간위원 16명을 제5기 국가지식재산위원회 위원으로 위촉하고, 제5기 위원회를 출범시켰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지식재산을 바탕으로 한 혁신성장 생태계 강화에 주력할 것으로 보인다.

5기 위원회는 대통령 소속 국가지식재산 정책 심의·조정 기구로 국무총리와 정상조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공동위원장을 맡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등 13명의 정부위원과 16명의 민간위원으로 구성됐다. 임기는 2020년 3월부터 2022년 3월까지 2년 동안이며 1차례 연임이 가능하다.

지난 2011년 7월 설립된 위원회는 과학기술 분야의 특허 등 산업재산권과 문화·예술·콘텐츠 분야의 저작권 등 다양한 지식재산의 창출·보호 및 활용을 강화하고 그 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정부의 주요 정책과 계획을 심의·조정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특히 이번 5기 위원회 구성에는 사회?경제적 이슈에 부합하는 지식재산 전문가의 참여가 확대되고 다양한 이해관계 조정역할을 위해 소속 기관의 다양성이 고려됐다.

이에 따라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법·제도 정비, 해외에서의 우리 기업 지식재산 보호, 활용, 강화를 위한 국내외 기관과의 협력 강화 등 범부처 지식재산 이슈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국내외 협의 체계를 강화하는 등 지식재산 강국 실현을 위한 중심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5기 위원회는 이달 말 예정된 제26차 위원회 본회의 개최 등을 통해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며 기술, 창작, 유전 자원 등에 독점적 가치를 부여하는 지식재산의 중요성을 국민이 체감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현장 소통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정상조 민간위원장은 "지식재산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성장동력으로, 지식재산을 기반으로 한 혁신성장 생태계가 강화될 수 있도록 위원회가 지식재산정책 컨트롤타워 역할을 적극 수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