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3.30 월 09:28
상단여백
HOME 증권/금융
하나은행 스마트폰뱅킹 앱 '글로벌원큐' 홍콩서도 사용한다
 


 하나은행이 글로벌 스마트폰뱅킹 앱 '글로벌원큐'의 홍콩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하나은행은 지난 2015년 캐나다에서 '글로벌원큐' 서비스를 개시한 이후 중국, 인도네시아, 브라질, 일본, 파나마, 베트남에 순차적으로 출신한 바 있다. 우리나라 은행 중 홍콩에서 스마트뱅킹을 시작한 곳은 하나은행이 유일하다.

글로벌원큐는 별도의 국가 선택 과정 없이 로그인만으로 해당 국가에서 이용할 수 있다. 특히 모바일 자동비밀번호생성기(OTP)를 사용할 수 있어 기계식 OTP의 문제점인 배터리 방전이나 분실 등의 위험을 없앴다는 게 장점이다. 글로벌원큐 서비스를 통해 Δ계좌조회 Δ대출조회 Δ국내외 송금 Δ자동이체 Δ환율안내 Δ상품안내 Δ지점안내 Δ기업결재함 등 다양한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한준성 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은 "앞서 시행한 국가의 스마트폰뱅킹 이용률이 눈에 띄게 상승하는 등 해외 이용 고객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며 "전세계 어디서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글로벌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해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