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2.26 수 11:10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인천
동구의 축제를 이끌 축제기획단의 첫 회의 진행축제 기획단 14명, 첫 모임 갖고 화도진축제에 대해 논의
   
▲ 인천광역시_동구청
[경제투데이] 인천 동구 화도진문화원은 14일 축제기획단의 첫모임을 갖고 동구의 축제의 발전적 방향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동구축제기획단은 지난 1월 말 모집 공고를 거쳐 공규현, 황유경, 진태호, 권은숙 등 전문가와 주민, 공무원 14명으로 구성됐다.

이날 첫 모임에서는 오는 5월 열릴 화도진축제에 대한 논의가 집중적으로 이뤄졌다.

공규현 인천문화재단 전략기획팀장은 “장기적인 관점에서 변화를 이끌어가야 한다”며 우선 지역 문화예술인들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의 적절한 안배와 축제의 메인 행사인 어영대장 축성행렬에 주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이끌 수 있는 방안을 촉구했다.

진태호 동구 관광진흥팀장은 “화도진이라는 장소에만 집중하면 축제에 한계가 있으므로 배다리, 화수·만석 부두, 송현근린공원 등 동구 전 지역을 축제의 포인트로 잡아야 한다”며 축제의 활성화 방안에 대한 깊은 고민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향후 축제 기획단은 민간주도의 자율기구로서 향후 월 1회 정기모임과 수시 의견 교환을 통해 지역축제의 브랜드가치 상승, 콘텐츠 경쟁력 강화를 위한 동구만의 차별화된 스토리를 개발하고 담당부서와의 논의를 통해 축제를 이끌어 나가는 역할을 하게 된다.

구 관계자는 “축제 큰 뜻을 갖고 모여주신 단원분들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가장 먼저 오는 5월로 다가온 화도진축제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기획단 여러분과 적극적으로 의견 교환을 진행해 차별화된 축제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배용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용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