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21 월 11:50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전북
“지혜·경륜은 고창의 기둥” 고창군, ‘제23회 노인의 날’ 기념행사 성황리 열려
   
▲ 고창군
[경제투데이] 전북 고창군이 11일 오전 고창문화의전당에서 유기상 고창군수, 조규철 고창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고창군의회 의원, 지역 내 기관사회단체장과 지역어르신 등 7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3회 노인의 날 기념식’을 열었다.

대한노인회 고창군지회가 주관한 이날 행사는 날로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노인빈곤 등 노인문제에 대해 전 국민적 관심을 고취시키고, 경로효친사상 함양과 세대 간 이해증진의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마련됐다.

노인복지 증진에 기여한 모범노인 14명과 노인복지를 몸소 실천하고 있는 모범공무원, 일선 노인복지기관에서 애쓰는 사회복지종사자, 독거노인생활관리사, 재능봉사단체인 판소리보존회 등 총 30명이 표창을 받았다.

축하공연에서는 소리뫼공연단의 가야금명창과 마술쇼 등이 펼쳐졌다. 특히 기념식이 진행되는 동안 문화의전당 광장에선 고창자원봉사협회, 이용협회, 운곡습지 생태관광협의회, 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참여해 어르신들을 위한 다양한 봉사와 전시, 건강 상담을 진행해 어르신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국가발전과 사회의 중추적 역할을 위해 수고하신 모든 어르신들께 감사 드린다”며 “건강한 노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복지제도나 기반시설을 확충해 어르신이 행복한 도시를 만들어 나가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성애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