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21 월 11:50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충북
충주시·㈜뉴톤보청기, 저소득 난청인 보청기 지원 협약1년간 50명에게 고급형 보청기 무료 제공
   
▲ 충주시
[경제투데이] 충주시와 ㈜뉴톤보청기는 11일 청각장애 등록이 되지 않는 저소득 난청인을 위한 보청기 지원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길형 충주시장, 유문현 ㈜뉴톤보청기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으로 충주시는 읍면동별 저소득 70세 이상 난청인 중 보청기 지원이 필요한 대상자를 추천하고, 뉴톤보청기는 1년 동안 50명에게 370만원 상당의 고급형 보청기를 지원키로 했다.

뉴톤보청기는 1억8500만원 상당의 보청기를 지원하며, 3년 동안 보청기 배터리 및 AS를 무상으로 지원 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청각장애등록이 되지 않는 저소득 70세 이상 난청인으로 개인별 청력에 따라 귓속형, 오픈형 2개 브랜드 11종 중 선택할 수 있다.

유문현 대표이사는 “난청이지만 장애등급 기준 미달자로 보청기 지원이 안 되는 저소득층 70세 이상 어르신들에게 도움을 드리기 위해 보청기 지원을 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들음으로 빛나고 행복한 소통의 삶을 사실 수 있도록 행복 나눔 보청기 지원 사업을 계속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조 시장은 “저소득 난청인분들이 고가 보청기를 구입하는 일은 쉽지 않은데 보청기를 무료로 지원해 주신 유문현 대표이사님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시민을 위한 맞춤형복지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성상수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