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9.12 목 19:49
상단여백
HOME 부동산/건설
LH, 건설사업관리 관계자들과 상생간담회
© 뉴스1


(서울=뉴스1) 이철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6일 LH 경기지역본부에서 건설사업관리분야 관계자들과 '건설사업관리용역업체 상생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LH 건설현장에서 건설사업관리 업무를 담당하는 기술인 및 건설기술관리협회 회원 약 200여명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건설사업관리용역 종합심사낙찰제 도입 등 올해 변경된 심사제도와 용역 확대에 따른 운영방안, 제도개선 방향에 대한 설명이 진행됐다.

이후 효율적인 업무수행을 위한 개선방안 등 업계 관계자들의 의견 제시가 이어졌다. LH는 이날 나온 의견을 바탕으로 내부 지침 및 제도를 개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LH는 올해 과천지식정보타운 S-9블록 등 100여개 지구에서 3000억원 규모의 건설사업관리용역을 발주할 예정이다. 또 단지·주택 분야 품질 향상을 위해 앞으로 건설사업관리용역의 비중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은 "이번 간담회에서 감리업계의 의견을 청취하고 개선함으로써 더 나은 건설사업관리용역 문화를 정착시키고 상생협력 환경을 조성하는 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