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16 화 20:22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강원
2019년 상반기 스포츠 마케팅을 통해 180억원 지역 경제 부양효과국제대회를 비롯해 전국 및 도 단위 대회 15개 대회 개최
   
▲ 동해시
[경제투데이] 동해시는 올해 스포츠를 통한 지역 경제 부양효과 300억원 달성을 목표로 적극적인 스포츠 마케팅을 전개하고 있다고 밝혔다.

동해시 체육회와 회원 종목 단체를 중심으로 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하고 홍보자료를 발송하는 등 각종 대회 및 전지훈련을 유치하기 위해 선제적으로 대응한 결과, ‘제12회 동아시아 유도선수권 대회’를 비롯해 전국단위 6개 대회와 도 단위 8개 대회를 개최 하였으며, 유도, 하키, 배구 등 10개 종목의 139개 선수단 2,712명이 전지훈련을 위해 동해시를 방문해 올 상반기 180여억원의 직·간접 경제 부양효과를 거뒀다.

아울러, 7월에 개최되는 ‘2019 스파르탄 레이스 코리아 동해대회’와 ‘제5회 아시아 그랜드 마스터즈 하키대회’ 등 대규모 국제대회가 개최되며, 피서철 해수욕장에서 개최되는 ‘제17회 동트는동해배 전국 남·녀 비치발리볼 대회’와 ‘전국 대학·동아리 복싱 선수권 대회’ 등 15개 전국 및 도 단위 대회가 하반기에 치러질 예정이다.

한편, 동해시는 지난해 전국 및 도 단위 32개 대회 개최와 96개팀의 전지훈련팀을 유치해 11만 5천여명이 동해시를 방문하였으며, 278억원의 지역 경제 부양효과를 거양했다.

동해시 관계자는 “지난 4월 대형산불로 위축된 지역경기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공격적인 스포츠 마케팅을 통해 각종 대회와 전지훈련팀을 유치해 300억 경기 부양효과를 달성하고 스포츠 명품도시로 위상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성상수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