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4 월 11:04
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홍현희, ‘라스’ 꿈의 프로였지만 너무 늦었다BUT 이 말 무색케 한 그녀의 예능감 스튜디오 초토화
   
▲ <사진제공> MBC
[경제투데이] 개그우먼 홍현희가 ‘라디오스타’ 출연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끈다. ‘라스’가 꿈의 프로그램이었다는 그녀는 출연이 너무 늦었다며 아쉬워한 것도 잠시, 쌓여있던 엄청난 예능감을 쏟아냈다고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오는 26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홍현희, 김호영, 우주소녀 보나, 크리에이터 도티가 출연하는 ‘황금 통령상’ 특집으로 꾸며진다.

홍현희가 언행불일치 예능감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라스’가 꿈의 프로였다는 그녀는 “지금은 좀 늦은 감이 있어..”라며 아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그러나 그녀는 이 말을 무색케 하는 엄청난 예능감을 방출해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고 전해진다.

그런가 하면 홍현희는 남편 제이쓴과의 에피소드도 털어놓는다. 제이쓴과의 연애 당시 거짓말을 밥 먹듯이 했다는 그녀는 이를 알아챈 제이쓴의 감동적인 말을 전하며 남편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또한 홍현희는 SNS 라이벌로 남편 제이쓴을 지목하며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결혼 후 100일 만에 팔로워가 급증하며 ‘SNS통령’에 등극한 그녀는 남편 제이쓴의 SNS 조회 수를 의식하는 것은 물론 시선을 강탈하는 사진들을 공개하며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 더불어 그녀의 SNS에서 뜻밖의 한지민이 등장했다고 알려져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홍현희는 성대모사 꿀팁을 전수하며 팔로워 늘리기에 박차를 가한다. 그녀는 최민수, 김혜자, 비와이에 완벽 빙의한 모습으로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이어 홍현희는 뷰티 꿀팁도 공개한다. 그녀는 주머니에서 화장품을 주섬주섬 꺼내 현장에서 직접 시범을 보였다고. 그녀의 충격적인 뷰티 꿀팁은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홍현희는 마지막까지 몸을 불태우며 끊임없는 웃음을 선사한다. 심지어 그녀는 세트장까지 이탈했다고 알려져 녹화 중에 도대체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드높인다.

그런가 하면 이번 방송은 ‘황금 통령상’ 특집으로 ‘SNS통령’ 홍현희를 비롯해 ‘흥통령’ 김호영, ‘군통령’ 우주소녀 보나, ‘초통령’ 크리에이터 도티가 등장해 시의적절한 웃음을 예고한다.

더불어 이번 주에는 안영미가 드디어 MC 군단에 합류, 더욱더 강력해진 입담과 몸짓으로 기대를 뛰어넘는 맹활약을 펼쳤다고 전해져 앞으로 그녀의 행보를 기대케 한다.

홍현희의 쌓여있던 예능감과 저세상 텐션은 오는 26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오창호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창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