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26 수 19:39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전북
군산시, 수도시설물 정밀안전점검 및 내진성능평가 추진
   
▲ 군산시
[경제투데이] 군산시가 상수도 시설물의 안전성 확보를 위한 4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정밀안전점검 및 내진성능평가를 추진한다.

상수도 시설물의 물리적·기능적 상태 안전성을 평가해 적절한 조치를 취하기 위한 정밀안전점검을 상태 등급에 따라 2년부터 3년 주기로 실시하고 있으며 군봉배수지외 4개소에 대해 6월말 마무리 할 계획이다.

특히, 최근 경주 포항에 지진이 발생하는 등 더 이상 우리나라도 지진 안전지대가 아닌 것으로 밝혀짐에 따라 선제적인 대비를 위해‘지진?화산재해대책법’에 따른 내진설계기준이 적용되기 전 시설물인 나운배수지 외 9개소에 대해서는 안전진단 전문기관을 통해 현장조사, 지반조사, 내진해석 등을 실시 내진성능을 12월말까지 판정한다.

시는 내진성능평가 결과를 반영해 보강이 필요한 시설의 중요도 및 노후도가 큰 시설 순으로 우선순위를 결정하고 예산을 확보해 연차적으로 내진보강 및 보수공사를 추진할 예정이다.

동태문 수도사업소장은 “지진발생 등 재해·재난에 대비해 비상시에도 수돗물 공급이 원활하게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성애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