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26 수 19:39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전북
군산 수출용 소형양배추 수확 한창강임준시장 소형양배추 수확 일손 돕기 나서
   
▲ 군산시
[경제투데이] 군산시가 바쁜 영농철을 맞은 농촌에 노동력 부족으로 어려움에 처한 농가 일손을 돕기 위해 영농현장 지원에 나섰다.

특히 시에서 새로운 소득작물로 육성하고 있는 소형양배추 수확작업이 지연됨에 따라 14일 강임준 시장과 농업기술센터, 농협군산시지부 직원 등 20여명이 일손돕기에 나섰으며, 강임준 시장이 현장을 방문해 수확작업에 참여하고 재배농가와 직원들을 격려했다.

강임준시장은 “어려운 여건에서도 새로운 소득작물을 발굴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시는 농업인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노동력 부족으로 농업이 위축되지 않도록 더 많은 기관단체가 농촌 일손 돕기에 함께해 줄 것”을 부탁했다.

한편, 이번에 수확한 양배추는 지난 3~4월에 10ha의 논에 심겨진 양배추로 시에서는 지난해부터 소형양배추를 대만과 일본에 수출 하고 있으며 올해 총 600여톤을 해외에 수출할 계획이다.

정성애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