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26 수 19:39
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전북
군산시, “조종 당하지 마십시오. 전자담배도 담배입니다”신종 액상형 전자담배 우리 아이들을 위협하고 있다
   
▲ 군산시, “조종 당하지 마십시오. 전자담배도 담배입니다”
[경제투데이] 군산시 보건소는 오는 17일부터 7월31일까지 담배소매점 및 공중이용시설 1,1034개소 금연구역에 대해 특별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보건소에 따르면 다양한 신종 액상형 전자담배의 국내 출시로 청소년의 전자담배 사용증가가 예상되므로 점검반 6개반 16명을 편성해 담배소매점에 대해서는 6월말까지 담배에 관한 청소년 판매, 외부 광고의 금지를 계도 및 홍보한다.

7월말까지는 공중이용시설 내 금연구역에서의 흡연에 대해 특별 지도?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점검에서는 전자담배 판매 시 처벌내용에 대한 전단을 배포하고 영업소 외부에 담배광고 내용이 보이게 전시 또는 부착 되어있는지 확인할 계획이다.

또 공중이용시설 내 지도?점검시 전자담배를 포함해 금연구역에서의 흡연 여부에 대해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전형태 보건소장은 “쾌적한 금연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금연구역 지도점검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시 보건소로 문의하면 된다.

정성애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